2018-01-17 15:59
최종편집 2018.1.16 화 21:26
경남매일
뉴스 기획ㆍ특집 사람&사람 오피니언 교육소식 투데이+ 커뮤니티
인기검색어 : 김해시, 경남과기대
자세히
  •  
> 뉴스 > 스포츠
     
봅슬레이 여자 대표팀, 북미컵 연속 입상
김유란-김민성 조 ‘동’ 질주 2017~2018 시즌 랭킹 1위
2018년 01월 14일 (일)
연합뉴스 7618700@kndaily.com
 봅슬레이 여자 대표팀이 2017∼2018시즌 국제봅슬레이스켈레톤경기연맹(IBSF) 북아메리카컵 7, 8차 대회에서 연속 입상했다.

 김유란(26ㆍ강원BS연맹)-김민성(24ㆍ동아대) 조는 지난 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주 레이크플래시드에서 열린 북아메리카컵 7차 대회에서 1, 2차 시기 합계 1분 57초 09의 기록으로 동메달을 차지했다.

 이선혜(24ㆍ한국체대)-전은지(19ㆍ한빛고) 조는 1분 57초 45로 4위에 올랐다.

 미국 팀들은 홈 이점을 살려 금(1분 56초 22), 은메달(1분 56초 33)을 휩쓸었다.

 다음 날 같은 곳에서 열린 8차 대회에서는 김유란이 신미란(26ㆍ부산BS연맹)과 짝을 이뤄 2분 2초 34로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선혜는 김민성과 한 조가 돼 2분 2초 45를 기록, 동메달을 획득했다.

 금메달은 2분 1초 87을 기록한 미국 팀에 돌아갔다.

 올 시즌 초부터 좋은 성적을 거둔 김유란-김민성 조는 마지막 8차 대회까지 총점 796점을 기록하며 2017∼2018시즌 북아메리카컵 여자 봅슬레이 부문 랭킹 1위에 올랐다.

 북아메리카컵은 세계 최정상의 선수들이 출전하는 월드컵보다는 한 단계 급이 낮은 대회로, 유망주가 대거 출전한다.

 김유란은 대한봅슬레이스켈레톤경기연맹을 통해 “시즌을 잘 마무리해 기쁘다. 많은 분이 선수들 뒤에서 고생하시는 덕분에 이렇게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었던 것 같다”며 “앞으로 더 노력하는 선수가 되겠다”고 말했다.

 여자 봅슬레이 대표팀은 앞으로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을 대비하기 위해 국내에서 최종 훈련에 돌입할 예정이다.
연합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경남매일(http://www.gn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광고단가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김해시 외동 금관대로 1125 6층|우편번호 : 50959|대표전화 : 055)323-1000|팩스번호 : 055)323-3651
Copyright 2009 경남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nmaeil.com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정창훈
본 사이트에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소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 및 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