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21 16:49
최종편집 2018.10.21 일 13:43
경남매일
뉴스 기획ㆍ특집 사람&사람 오피니언 교육소식 투데이+ 커뮤니티
인기검색어 : 김해시, 경남과기대
자세히
> 기획/특집 > 트래블 & 레저
     
[설연휴 N 여행]고운 한복 입은 다이버…물고기 먹이 주고 수중 세배
"지금 해봐요" 널뛰기·팽이치기·제기차기 등 곳곳서 민속놀이 체험행사
2018년 02월 15일 (목)
연합뉴스 7618700@kndaily.com

 민족 명절인 설 연휴(15∼18일)에 영남은 대체로 구름 많은 날씨를 보이겠다.

    설을 맞아 각 지역 곳곳에서는 전통 민속놀이를 체험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했다.

    온 가족이 함께 민속놀이를 즐기며 즐거운 명절을 보내면 어떨까.'

    ◇ 구름 많고 평년 기온
    영남권은 연휴 기간 내내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면서 대체로 구름 많은 날씨를 보이겠다.

    기온은 평년과 비슷하겠다.

    주요 도시의 아침 최저기온과 낮 최고기온은 부산이 0도에서 11도, 울산이 영하 1도에서 11도, 창원이 영하 1도에서 10도, 대구는 영하 3도에서 10도의 분포를 보이겠다.

    내륙 지역에서는 낮과 밤의 기온 차가 크겠다.

    바다의 물결은 남해동부 해상에서 0.5∼2m, 동해남부 해상에서 1∼3m로 다소 높게 일겠다.

    또 영남권 대부분 지역이 건조 특보가 발효되는 등 대기가 매우 건조한 상태로 화재 예방에 유의해야 한다.'

   
 

    ◇ 울산 전통 민속놀이 '풍성'
    울산에서는 울산박물관, 태화강대공원, 울산대공원, 시립문수궁도장 등에서 설 연휴 4일간 전통 민속놀이 체험 마당이 열린다.

    울산박물관은 새해 연하장 쓰기, 전통 복주머니·앞치마·비석 만들기 등의 체험 행사를 운영한다.

    또 사자춤, 사물놀이 등 공연과 널뛰기, 굴렁쇠 놀이, 투호, 팽이치기, 제기차기 등 다양한 민속놀이 등을 연계한 울산여행 '이곳은 어디일까요' 행사도 마련된다.

    16일과 17일에는 설날 OX 퀴즈, 민속놀이 경연 대회도 열릴 예정이다.

    태화강대공원 오산광장과 울산대공원에서도 널뛰기, 윷놀이, 팽이치기, 제기차기 등 민속놀이 체험장이 설치된다.

    시립문수궁도장에서는 우리나라 전통 활을 만져보고 활시위를 당겨볼 수 있는 궁도체험을 무료로 할 수 있다.'


    ◇ 떡메치기 체험에 수중 세배까지
    부산 국립해양박물관은 설 연휴를 맞아 문화 행사와 민속놀이 한마당을 준비했다.

    15일과 16일 오전에는 3층 수족관에서 한복을 입은 다이버들이 물고기에게 먹이를 주며 수중 세배 퍼포먼스를 한다.

    설 당일인 16일에는 전통 떡메치기 체험과 떡 시식 행사가 열리며, 17일에는 대강당에서 마술·버블 공연을 마련한다.

    부산시민공원에서도 '설맞이 전통 민속 한마당' 행사가 열린다.

    시민공원 방문자센터와 송상현광장 선큰광장에는 윷놀이, 제기차기, 팽이치기 등 8종의 민속놀이를 할 수 있는 기구를 설치한다.

    17일과 18일에는 제기차기, 딱지치기, 투호 경연 대회가 열리며, 참가자들에게는 소정의 경품이 지급된다.

    같은 날 시민공원 뽀로로 야외무대에서는 한 해의 액운을 물리치고 소원 성취를 기원하는 전통풍물공연도 마련된다.

    부산예술단이 길굿, 성주풀이, 풍물판굿 공연으로 방문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 하동 최참판댁서도 체험행사 열려
    경남 하동군 악양면 평사리 최참판댁에서도 설 연휴 기간 전통 민속놀이와 소원기원문 쓰기 등 다양한 체험행사가 열린다.

    최참판댁 앞 놀이마당에서는 윷놀이, 투호, 제기차기, 팽이치기, 굴렁쇠 등 민족 고유의 전통 민속놀이를 즐길 수 있다.

    설 당일인 16일부터 정월 대보름인 3월 2일까지는 소원기원문 쓰기 행사가 열린다. 작성된 소원기원문은 이후 정월 대보름 달집태우기 행사의 달집에 매달아 소원을 하늘로 날릴 예정이다.

    하동군은 고향을 찾는 향우와 관광객을 위해 설 당일 하루 최참판댁을 무료 개방한다.

연합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경남매일(http://www.gn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광고단가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김해시 외동 금관대로 1125 6층|우편번호 : 50959|대표전화 : 055)323-1000|팩스번호 : 055)323-3651
Copyright 2009 경남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nmaeil.com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박춘국
본 사이트에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소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 및 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