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18 13:57
최종편집 2018.10.18 목 01:20
경남매일
뉴스 기획ㆍ특집 사람&사람 오피니언 교육소식 투데이+ 커뮤니티
인기검색어 : 김해시, 경남과기대
자세히
> 뉴스 > 경제
     
광양경제청, 투자 유치 홍보 중국 연태시 방문단 초청
2018년 06월 14일 (목)
이문석 기자 george2000@naver.com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청장 김갑섭)은 14일 중국 산둥성 연태시 일대일로위원회 관계자와 식품기업인을 초청해 광양항, 율촌산단, 세풍산단 외국인투자지역과 이 지역에서 기업을 운영하는 중국 ‘H’ 기업과 한중합작 ‘K’ 기업을 소개했다.

 *연태시(烟台市): 산둥성 동부에 위치하며, 인구는 708만 명, 경제규모 1천150억 달러, 주요산업은 장비제조, 자동차부품, 식품가공 등이며 한중 FTA 협력사업으로 한중산단 조성 중. 광양항과 주 3항차 컨테이너선 운행 중.

 *일대일로(一帶一路): 시진핑정부의 해외 진출전략으로 중국과 아시아ㆍ중앙아시아ㆍ아프리카ㆍ유럽을 육로와 해로로 연결해 경제권을 형성하는 전략. ‘육상ㆍ해상 실크로드’로도 불림.

 이번 초청은 원자재 수급과 수출에 유리한 광양만권의 우수한 산업인프라와 세풍산단 외국인투자지역의 투자환경과 잠재력을 바탕으로 향후 투자실현을 위해 실시했다.

 방문단은 전남의 친환경 농산물, 광양항의 한중일 지리적 이점, 세풍산단 외투지역의 저렴한 임대료, 한국산 식품의 안전성 등에서 한중합작 비즈니스 기회가 있다고 보고, 광양항 배후부지와 세풍산단 임대부지에 특히 높은 관심을 보였다.  
이문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경남매일(http://www.gn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광고단가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김해시 외동 금관대로 1125 6층|우편번호 : 50959|대표전화 : 055)323-1000|팩스번호 : 055)323-3651
Copyright 2009 경남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nmaeil.com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박춘국
본 사이트에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소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 및 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