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16 18:08
최종편집 2018.1.16 화 15:36
경남매일
뉴스 기획ㆍ특집 사람&사람 오피니언 교육소식 투데이+ 커뮤니티
인기검색어 : 김해시, 경남과기대
자세히
  •  
> 뉴스 > 생활/건강
     
겨울철 실내생활 길어 호흡기 질환 쉽게 걸려
하루 1.5리터 이상의 수분 섭취로 예방 한두 시간마다 환기를
2018년 01월 01일 (월)
박철성 기자 pcsnews@hanmail.net
   
▲ 이석규 양산시 의사협회장

 2018년 무술년 새해를 맞아 경상남도 양산시 의사협회 이석규(이석규이비인후과) 회장이 30만 양산시민에게 행복하고 건강한 한 해가 되기를 기원하며 겨울철 건강관리에 대해 밝혔다.

 “겨울철에는 기관지염, 독감, 신종플루 등 호흡기 질환이 많이 발생한다. 특히 추위 때문에 실내에서 지내는 시간이 많다. 거기에다 신년맞이의 갖은 회식에서 하게 되는 과음과 과식은 신체의 건강리듬을 깨뜨리게 된다”면서 “특히 올겨울은 예년보다 추운데 이런 갑작스러운 기온저하에 혈관이 수축하게 되면 뇌졸중이나 심혈관발생위험이 높아진다”고 말했다. 그리고 이어 “하루종일 창문과 문을 닫고 난방을 하는 실내에서는 코점막과 기관지 점막을 말라 밖으로 나가지 못하고 실내에서 떠돌아다니는 감기바이러스에 의한 호흡기질환에 쉽게 걸리게 된다”며 “이를 방지하기 위해 적어도 하루에 1.5ℓ 이상의 수분을 섭취하고 한 두시간 마다 실내공기를 순환시켜주는 것이 좋다”고 밝혔다. 그리고 “올해 같은 추운 날씨에는 되도록 과음이나 과로를 피하고 흡연 역시 줄이는 것이 좋다. 이는 바로 심혈관질환인 뇌졸중을 유발하기 때문에 조심해야만 한다”며 “양산시민 여러분.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항상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하고 말을 마쳤다.


도움말= 양산시의사협회 이석규


박철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경남매일(http://www.gn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광고단가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김해시 외동 금관대로 1125 6층|우편번호 : 50959|대표전화 : 055)323-1000|팩스번호 : 055)323-3651
Copyright 2009 경남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nmaeil.com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정창훈
본 사이트에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소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 및 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