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20 08:08
최종편집 2018.1.19 금 09:28
경남매일
뉴스 기획ㆍ특집 사람&사람 오피니언 교육소식 투데이+ 커뮤니티
인기검색어 : 김해시, 경남과기대
자세히
  •  
> 뉴스 > 사람들
     
‘밀양머슴아’ 박태희, “희망 전도사 되고 싶어요”
제19회 밀양교육상 수상 사회교육ㆍ봉사 공로 인정
2018년 01월 11일 (목)
김명일 기자 mikim@kndaily.com
   
▲ 한국스카우트 박태희 경남연맹장이 지난 4일 밀양교육지원청에서 제19회 밀양교육상을 수상한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타이틀곡 ‘밀양머슴아’로 도민의 사랑을 듬뿍 받고 있는 한국스카우트 박태희 경남연맹장이 제19회 밀양교육상을 수상했다.

 한국스카우트 경남연맹은 박태희 연맹장이 지난 4일 밀양 교육 발전에 노력한 공로를 인정받아 ‘사회교육 및 교육봉사’ 부문에서 수상했다고 11일 밝혔다.

 밀양 출신인 박 연맹장은 경남도교육위원, 도의원을 거치면서 밀양교육지원청 이전, 밀양여고 교실 증축 및 체육관 건립, 과밀학급 해소를 위한 미리벌초등학교 건립, 밀주초등학교 체육관 건립 등 밀양교육발전을 위해 공헌했다.

 또 지난 2010년부터는 한국스카우트 경남연맹장을 맡아 지속적으로 봉사 활동을 해오고 있다. 이같은 공로로 지난달에는 청소년단체 지도자 도지사 표창장을 받았다.

 박 연맹장은 노래를 통해 시민들에게 희망을 주고자 지난 2015년 1집 앨범 ‘꿈의 노래’, ‘별’ 등 2곡의 신곡을 발표하며 가수로 데뷔했다. 2016년 6월에는 ‘밀양 머슴아’, ‘바래길’, ‘남편’, ‘인연이란’ 등 신곡 4곡을 담은 2집 앨범을 발표한 데 이어 지난해에는 세 번째 앨범 ‘두 남자 빅쇼’를 출시해 현재 전국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판매하고 있다.

 박 연맹장은 2집 앨범 발표 수익금을 저소득층 청소년 여성용품 구입을 위해 창원시 의창구에 기탁했으며, 제3집 앨범 수익금은 밀양시청에 기탁해 주위 사람들에게 훈훈한 감동을 선사했다.

 그는 최근에는 농촌드라마 ‘천년동 사람들’ 드라마 촬영에도 열중하고 있다. 이 드라마에서 박 연맹장은 노래교실 선생님을 겸하는 잡화상 장수로 등장한다.

 박 연맹장은 “노래를 즐기고, 끊임없이 봉사를 하는 게 꿈”이라며 “부르는 곳 어디라도 가서 ‘희망의 전도사’가 되고 싶다”고 말했다.

 
 


김명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경남매일(http://www.gn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광고단가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김해시 외동 금관대로 1125 6층|우편번호 : 50959|대표전화 : 055)323-1000|팩스번호 : 055)323-3651
Copyright 2009 경남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nmaeil.com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정창훈
본 사이트에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소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 및 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