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5 03:05
최종편집 2018.11.14 수 18:31
경남매일
뉴스 기획ㆍ특집 사람&사람 오피니언 교육소식 투데이+ 커뮤니티
인기검색어 : 김해시, 경남과기대
자세히
> 뉴스 > 연예
     
조용필 “50주년 기념 메달… 일생의 큰 영광”
2018년 10월 23일 (화)
연합뉴스 7618700@kndaily.com
   
▲ 한국조폐공사가 마련한 ‘50주년 기념 메달’ 공개 행사에 참석한 조용필(왼쪽).

조폐공사, 5천50개 제작

앞면에 공연 모습 담아




 ‘가왕’ 조용필(68)이 데뷔 50주년 기념 메달 출시와 관련 “제게 행운이고 일생의 가장 큰 영광”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조용필은 23일 오전 11시 서울 중구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한국조폐공사가 마련한 ‘50주년 기념 메달’ 공개 행사에 참석해 “세계적인 연예인들, 예술인들 메달도 많이 만든다고 하니, 제 메달을 만드는 것에 대해 너무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조폐공사가 공개한 조용필 50주년 기념 메달은 ‘무대 위의 가수 조용필’을 표현했다. 앞면에는 조용필이 공연하는 모습을 시그니처인 기타, 마이크, 선글라스와 함께 담았으며 뒷면에는 위조 방지를 위한 잠상과 50주년 기념 엠블럼을 새겨넣었다.

 조용필은 “처음에 연락이 왔을 때, 너무 놀랐고 의아했던 것 같다”며 “주화라는 것은 역사에서 특별한 사람들, 세종대왕 같은 분들을 기념하기 위해 만드는 거로 알고 있었다. 그런데 저의 기념 메달을 만든다고 하니 ‘해도 되는 건가’란 걱정이 있었다”라고도 말했다.

 또 50주년을 보낸 데 대해 “50주년이 긴 시간이지만 너무나 빨리 지나간 것 같다”며 “한 것도 없는 것 같은데, 남은 시간에 음악을 열심히 하겠다.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1968년 록그룹 애트킨즈로 데뷔한 조용필은 19개의 정규앨범을 통해 록, 포크, 팝발라드, 디스코, 펑크, 트로트, 민요 등 다채로운 장르를 넘나들며 수많은 히트곡을 냈다. 지난 5월부터 50주년 기념 전국투어 ‘땡스 투 유’(Thanks To You)를 펼치고 있다.

 조폐공사는 한류라는 국가 브랜드 확산에 기여하고자 국내 대중음악에서 기념비적인 역할을 한 조용필을 주인공으로 기념 메달을 제작했다.

 이날 조용필에게 메달의 디자인 석고판을 전달한 조폐공사 조용만 사장은 “이번 기념 메달이 ‘한류 문화’ 확산에 기여하기를 희망한다”며 “앞으로도 대한민국의 멋과 문화를 담은 고품격 메달을 선보여 국가 브랜드를 높이는 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총 5천50개 한정 수량으로 제작된 조용필 50주년 기념 메달은 고급형Ⅰ(금ㆍ275만 원), 고급형Ⅱ(금ㆍ143만 원), 컬렉션형(은ㆍ16만 5천원) 등 3종으로 디자인은 동일하다.

 이날 오전 10시부터 다음 달 4일까지 2주간 조폐공사 온라인 쇼핑몰과 풍산화동양행, 기업은행과 농협은행 전국 지점, 골든듀 롯데백화점 전국 매장에서 예약 접수가 진행된다. 기념메달 판매 수익금 중 일부는 문화 진흥과 발전에 쓰일 예정이다.
 


연합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경남매일(http://www.gn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광고단가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김해시 외동 금관대로 1125 6층|우편번호 : 50959|대표전화 : 055)323-1000|팩스번호 : 055)323-3651
Copyright 2009 경남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nmaeil.com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박춘국
본 사이트에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소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 및 복사를 금합니다.